콘텐츠목차

디지털진도문화대전 > 진도향토문화백과 > 삶의 주체(성씨와 인물) > 전통시대인물 > 종교인

  • 계월선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

    고려 전기의 승려. 계월선사는 고려시대 1129년(인종 7)에 쌍계사를 중수하였다. 그 외 다른 행적을 알 수 있는 기록은 전해지지 않고 있다....

  • 웅천선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

    고려 후기의 승려. 웅천선사는 진도의 유서 깊은 사찰인 쌍계사의 상성암을 1212년(강종 원년)에 건립하였다. 그 외에 웅천선사에 대한 기록은 나타나지 않고 있다....

  • 정달선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

    고려 후기의 승려. 1198년(신종 원년)에 진도군 의신면에 있는 쌍계사 정수암을 건립하였다. 정달선사에 대해서는 더 이상의 기록이 나타나지 않고 있다....

  • 흘절사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

    전라남도 진도군 출신의 몽고 승려. 진도에서 태어났으나 1271년(원종 12) 진도 삼별초 토평 때 몽고에 잡혀가 스님이 되어 원나라 황제의 스승이 되었다. 1294년(충렬왕 20) 7월 고국의 부모를 찾아 고려 개성에 왔을 때 고려 관리들이 조복을 갖추고 성문 밖에 나가 맞아들여 숙능사에 머물게 했다. 부모가 진도를 떠나 충청남도 서산에서 남의 집 고용살이를 하고 있다는 사실을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