콘텐츠목차
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0501590
한자 塔公園
영어공식명칭 Pagoda Park
분야 지리/인문 지리
유형 지명/시설
지역 전라남도 진도군 임회면 탑립리지도보기
시대 현대/현대
집필자 김정호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성격 시설|공원
주소 전라남도 진도군 임회면 탑립리

[정의]

전라남도 진도군 임회면 탑립리에 위치한 공원.

[개설]

본래 이곳은 탑리(塔里)에 속하였는데, 탑리에 사는 장수가 상만리(上萬里)에 사는 장수와의 씨름에 져서 탑을 빼앗겼다는 전설이 전한다.

[건립경위]

여귀산(女貴山) 아래 유명한 약수터가 있고 탑립관광농원이 생기자 많은 사람들이 탑립리를 찾았다. 그러자 2001년 죽림리에 사는 주문명 씨 등이 생활보호대상자 근로사업으로 탑공원을 조성하였다.

[위치와 교통]

여귀산 남쪽 기슭의 801번 지방도로의 길가에 있다.

[현황]

탑공원에는 자연석으로 쌓은 네 종류의 탑이 있다. 탑공원에 세워진 기념탑에는 다음과 같은 글이 새져져 있다.

여귀산을 중심으로 죽림(竹林) 쪽에 남신(男神), 탑립(塔立) 쪽에 여신(女神)이 사이좋게 지냈는데 지배(支配)하기를 즐기는 남신이 여신을 지배하고자 일 년에 한 번씩 힘과 지혜를 겨루어 지는 신이 이긴 신의 뜻에 따르기로 했으나 여신이 계속 이기자 남신은 자신을 따르는 추종자로 하여금 여신의 탑을 파괴시켜 버렸는데, 그 후 힘과 지혜를 쓰지 못한 여신은 남신의 지배를 받게 되었다는 탑 이야기가 전해 내려온다. 이 자리에 정성으로 돌을 쌓아 돌탑을 세우는 것은 두 신의 화해로 고을 사람들의 안녕과 번영을 위함이다. 여기 돌탑 언덕에 서면 먼 바다까지 한눈에 들어오는 경치가 장관을 이루고 접도와 구자도 사이에서 떠오르는 해돋이는 눈부시게 아름답다.”

[참고문헌]